[기고] 제주의 골든타임, 시민들의 ‘관심’이 필요한 때
작성자 : 중문동주민센터 등록일 : 2017-03-20 17:21:26
제주의 골든타임, 시민들의 ‘관심’이 필요한 때


중문동 주민센터 임수아

골든타임(Golden time). 골든타임은 긴박한 재난재해 등 사고가 발생했을 때 생명을 살릴 수 있는 초반의 중요한 시간을 뜻한다. 비행기에서 비상 상황 발생 시 90초 내에 승객을 탈출시켜야 한다는 90초룰, 심장 정지 시 4분 내에 심폐소생술이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 등 시간은 다르지만 각각의 상황에서 구조를 위해 요구되는 최소 소요시간, 골든타임이다. 이에 빗대어 묻고 싶다. 넘쳐나는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제주에 골든타임은 얼마나 남았을까? 
'청정'제주가 쓰레기라는 골칫덩이를 떠안은 지 하루이틀이 아니건만 마땅한 대책은 서지 않고, 최근에는 '쓰레기섬'이라는 오명까지 붙어버렸다. 청정 제주라는 화려한 브랜드 뒤에 자리 잡은 쓰레기몸살 사태가 참으로 아이러니하지 않을 수 없다.
많은 사람들이 이 사태를 두고 클린하우스 관리 태만과 홍보 부족을 꼬집고, 가파른 인구 증가와 관광객 유입을 예측하지 못해 미리 대응하지 못한 것이 원인이라며 비난하지만 시민들의 '관심'이 부족한 것이 가장 큰 원인이라고 조심스럽게 말하고 싶다.
길거리를 지나다 보면 폐가구, 의류 등이 골목에 방치되어 있고, 유리병, 고철, 플라스틱 등이 마구 섞여 버려져 있는 것을 종종 볼 수 있다. 심지어 음식물 쓰레기를 일반 쓰레기와 함께 버리는 경우도 허다하다. 이런 일들이 쓰레기 배출 방법의 홍보가 부족해서 일어나는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행정에서만 노력할 게 아니라 우리 시민들이 관심을 가지고 쓰레기 처리 문제에 적극 동참해야 성공할 수 있으므로 조금 시간이 걸리고 귀찮더라도 쓰레기를 제대로 분리하고 배출해야한다. 결국 쓰레기로 피해를 보는 것은 이 땅에 살고 있는 제주 도민, 즉 우리들 자신이기 때문이다.
제주도 내 9개 매립장 중 5곳이 향후 31개월 내에 포화상태에 이를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제 정말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모두가 쓰레기 처리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여 쓰레기로 얼룩진 제주가 회복할 수 있도록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진정한 청정제주로 거듭나길 바란다.
첨부파일 : 중문동 주민센터 임수아.JPG (45255 Byte)
774 (211.xxx.xxx.28)
의견나누기(0개) 운영원칙 보기
0 / 최대 3000바이트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9438 구인합니다(3명) 미래기업 39 2017-05-26
9437 중문동, 탄소포인트제 및 요일별배출제 홍보 중문동주민센터입니다 42 2017-05-26
9436 쇼핑몰 운영하실 분 모집합니다. 레드다야 52 2017-05-26
9435 시간제및 직원구함 태후 50 2017-05-26
9434 서귀포해경, 해양오염방제 자원봉사자 승선체험 실시 서귀포해양경비안전서 55 2017-05-26
9433 일자리 정보 (단순반복업무/초보환영) 김의향 62 2017-05-26
9432 일도2동 불법쓰레기 야간단속 및 배출실태점검 일도2동 68 2017-05-26
9431 일도2동 장애인지원협의회 그린쉼터 제초작업 및 환경정비 일도2동 46 2017-05-26
9430 일도2동방위협의회, 예비군훈련 간식 제공 일도2동 41 2017-05-26
9429 일도2동 현안 논의 위한 자생단체장 간담회 개최 일도2동 39 2017-05-26
9428 5월28일(일) 오후 3시, 꿈을 디자인하는 오리지널 매직쇼 문화빳데리 42 2017-05-26
9427 5월 27일(토) 미친(美親)댄스파티 문화빳데리 36 2017-05-26
9426 직원모집 지니KIM 84 2017-05-25
9425 영어, 쉽게 공부하기~, 질병, 간단하게 치료하기~ 자연요법 102 2017-05-25
9424 집에서 꾸준히 고수익벌어요(투잡가능,초보가능) 달빛쿠키 137 2017-05-25
9423 일도2동 주민참여예산예산학교 운영 일도2동 118 2017-05-25
9422 ☆ 아르바이트, 주부홍보사원 모집 ☆ 쑤자매맘 133 2017-05-25
9421 스마트폰으로 부업하실분(초보환영) 세딸맘 170 2017-05-25
9420 쾌도난마(快刀亂麻), 대통령의 말씀에... 이창덕 167 2017-05-24
9419 직원구함 지니KIM 146 2017-05-24
제주시 태성로3길 4(일도2동 85-1) | 대표전화 064-740-6114 | Fax 064-740-6500
회장 발행인: 오영수 | 편집인 : 송용관 | 편집국장 : 고동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승종
Copyright © 2003 제주신보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jnews@jejunews.com
제주신보의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한국지방신문협회 뉴스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