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천만원 수산물판매대금 횡령 30대 실형
수천만원 수산물판매대금 횡령 30대 실형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3.0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3단독 최복규 판사는 수천만원의 수산물 판매대금을 개인적인 용도로 임의로 사용한 혐의(업무상 횡령)로 기소된 K씨(34)에게 징역 5월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K씨는 모 수산 영업부장으로 종사하던 2010년 7월 28일께 판매대금 58만8000원을 수금해 보관하던 중 유흥비와 생활비 등으로 소비하는 등 2011년 9월 28일까지 모두 11회에 걸쳐 3200만7500원을 임의로 사용한 혐의로 기소됐다.

최 판사는 “피고인이 1년이 넘는 기간 동안에 수회에 걸쳐 3000만원 넘게 횡령하였고, 피해자의 피해 회복을 위한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은 점, 피해자가 피고인에 대한 엄한 처벌을 원하고 있는 점 등에 비추어 실형의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