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치아트페스티벌 6월 3~5일 해비치리조트 등
해비치아트페스티벌 6월 3~5일 해비치리조트 등
  • 김현종 기자
  • 승인 2013.0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규모의 ‘문화예술장’이 제주에 선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회장 고학찬)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제주특별자치도가 후원하는 제6회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이 ‘공감하는 문화, 소통하는 예술’을 주제로 오는 6월 3일부터 5일까지 제주 해비치리조트와 제주도문예회관 등지에서 열린다.

 

전국 150여 곳 문예회관, 150여 개 문화예술단체와 함께 문화예술 관련 기관·업체 관계자 등 1200여 명이 참가해 아트마켓과 쇼케이스, 학술 심포지엄 등을 풍성하게 마련하고 제주 곳곳에서 다채로운 장르의 공연도 진행한다.

 

개막식은 3일 오후 3시 뮤지컬 배우 정성화와 발레리나 김주원의 진행으로 제주 해비치리조트에서 마련된다. 뮤지컬 배우 임혜영과 박창근, 테너 김남두, 소프라노 강혜정 등의 개막 축하공연이 마련되고 자파리연구소의 ‘오돌또기’도 축하무대에 오른다.

 

4일과 5일 진행되는 쇼케이스에서는 연극 ‘숙영낭자전을 읽다’와 ‘정읍사’, 창작오페라 ‘다라다라’, 퍼포먼스 공연 ‘빛, 날다’ 등 5개 장르 16개 작품이 시연된다.

 

또 ‘왕세자 실종사건’과 ‘3월의 눈’, ‘뽕짝뮤지컬 군수선거’, ‘공명유희’, ‘국악! 신세계로’, ‘동요콘서트 구름빵’ 등 다양한 스페셜 공연도 펼쳐진다.

 

한편 제주도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는 제주해비치아트페스티벌을 제주의 대표 프로그램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내년부터 명칭이 제주아트페스티벌로 바뀌고 장소도 제주국제컨벤션센터로 변경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문의 제주도 문화정책과 710-3410.

 

김현종 기자 tazan@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