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세 체납 번호판 영치
자동차세 체납 번호판 영치
  • 김재범 기자
  • 승인 2006.07.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자동차세 체납액이 증가하자 최첨단 장비 확충을 통한 번호판 영치활동을 강화키로했다.

28일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 6월에 부과된 제1기분 자동차세 납부실적을 분석한 결과 납기내가 71.1%에 불과,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3% 포인트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때문에 자동차세 체납규모는 지난해까지 과년도분 58억원을 포함해 모두 96억원으로 급증, 전체 체납액 332억원의 28%를 점유하고 있다.

제주도는 이에따라 올 추경예산에 1억7000만원을 반영, 최첨단 체납징수용 기동장비를 확충키로했다.

이는 차량안에 최신 체납차량 번호인식 단속시스템 장비를 탑재,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활동을 연중 실시하기 위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