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국방위, '예고없이 南타격' 협박통지문 보내
北국방위, '예고없이 南타격' 협박통지문 보내
  • 제주신보
  • 승인 2013.12.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도발시 단호히 응징" 北에 경고 답신

북한이 국방위원회 명의로 '예고 없이 남한을 타격하겠다'는 전화통지문을 발송한 것으로 밝혀졌다.

   

정부의 한 관계자는 20일 "북한이 어제 국방위원회 명의로 예고 없이 남측을 타격하겠다는 내용이 담긴 전화통지문을 보내왔다"면서 "이 전통문의 수신처는 우리 청와대 국가안보실"이라고 말했다.

   

북한은 지난 17일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망 2주기를 맞아 서울시내에서 보수단체들의 시위가 자신들의 '최고존엄'을 건드렸다면서 전통문을 보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우리 정부는 서해 군 통신선을 이용해 "만약 북한이 도발한다면 단호히 응징하겠다"는 내용으로 답신을 보냈다고 정부 관계자가 전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