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이산상봉 남북 실무접촉 5일 개최' 제의
北, '이산상봉 남북 실무접촉 5일 개최' 제의
  • 제주신보
  • 승인 2014.02.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산가족 상봉 구체적 일정 관련 언급은 없어

북한이 남북 이산가족 상봉 문제를 논의할 적십자 실무접촉을 5일이나 6일 하자고 제의했다.

   

북한은 3일 오전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의 전화통지문을 우리측에 보내왔다고 통일부가 전했다.

   

북한의 입장 통보는 우리 정부가 이달 17∼22일 금강산에서 이산가족 상봉 행사를 열자고 지난달 27일 제의한지 일주일 만에 이뤄진 것이다.

   

정부는 조속한 이산상봉을 추진하는 만큼 5일 적십자 실무접촉을 하자고 북측에 답변할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은 그러나 이날 통지문에서 우리 정부가 제의한 이산가족 상봉일에 대한 구체적인 입장 표명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산가족 상봉을 위해서는 최소 2주간의 준비 기간이 필요하다는 점에서 5일 실무접촉으로 당초 우리 정부가 추진해 온 2월 중순 이산가족 상봉이 성사될 수 있을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

   

또 북한은 키 리졸브 연습 등 한미 연합군사훈련 뒤로 이산가족 상봉일을 수정 제의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