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팡파르'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팡파르'
  • 김현종 기자
  • 승인 2014.07.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문화행사...7~9일 해비치호텔 비롯 제주일원서 각종 공연 풍성
   

국내 최대 규모의 문화예술 행사인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이 7일 막을 올렸다.

 

제주특별자치도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문화예술회관 연합회가 주최하는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이 이날 서귀포시 표선면에 있는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에서 개막해 9일까지 3일 동안 제주를 낭만으로 물들이고 있다.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이 행사에는 전국 문예회관 140곳과 문화예술 단체·기관 200여 곳 관계자를 비롯해 공연 장비 업체 직원과 관광객 등 총 1만2000여 명이 참여하고 있다.

 

이날 오후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 야외정원 특설무대에서 열린 개막식은 뮤지컬 배우 정성화와 국악인 박애리의 사회로 진행됐다. 제주 출신 재일교포 2세로 세계적인 크로스오버 아티스트인 양방언의 축하 공연이 펼쳐져 문화예술 향연의 서막을 열어젖혔다.

 

이어 8일과 9일 해비치호텔&리조트 제주에서는 쇼 케이스가 진행돼 뮤지컬 ‘사랑 꽃’과 연극 ‘피아니스트의 전설’을 포함한 다채로운 무용과 전통예술 공연이 마련된다.

 

이번 축제 기간에 서귀포예술의전당과 국립제주박물관, 서귀포 김정문화회관, 제주도문예회관, 제주도 설문대여성문화센터 등에서는 ‘스페셜 공연’이 풍성하게 선보인다. 판소리 햄릿 프로젝트와 박정자의 낭독 공연, 연극 ‘관객 모독’ 등이 관객을 만난다.

 

이 밖에도 제주국제공항과 서귀포매일올레시장, 서귀포시 천지연폭포 야외공연장에서는 마임과 저글링이 결합된 퍼포먼스와 라틴음악 공연, 사물놀이 무대 등이 진행된다.

 

문의 한국문화예술회관 연합회 02-586-1966.

 

김현종 기자 tazan@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