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 "당굿과 연계한 이야기 테마 숲길 조성"
(10) "당굿과 연계한 이야기 테마 숲길 조성"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5.03.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정식 송당리장 인터뷰
   
“송당리는 ‘오름의 천국’이라 불릴 정도로 고개만 돌리면 오름이 병풍처럼 둘러 있습니다. 이 같은 오름 자원을 활용해 주민 소득과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습니다.”

고정식 송당리장(52)은 “창조적 마을 만들기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올해부터 3년 동안 5억원을 들여 마로를 개설하고, 오름 둘레길을 정비하는 사업이 본격적으로 이뤄지게 됐다”고 말했다.

고 이장은 “우선, 당오름에서 괭이모루오름까지 3㎞의 오름 숲길과 정상 탐방로를 개통한 후 말을 타고도 갈 수 있도록 말 대기시설과 코스 안내소, 화장실 등 편의시설을 갖춰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송당리는 무형문화재인 본향당굿이 계승되고 있는데 광활한 목초지와 다양한 오름 군락이 있어서 스토리텔링과 연계한 마을 만들기 사업의 최적지”라며 “이야기 테마와 체험이 잘 어우러진 관광자원을 발굴해 누구나 찾고 싶은 마을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