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회, 민생현장 속으로
제주도의회, 민생현장 속으로
  • 현봉철 기자
  • 승인 2015.04.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가 도내 주요 민생현장을 찾아 지역주민의 목소리를 듣는 의정활동을 활발히 벌이고 있다.

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위원장 박원철, 새정치민주연합·제주시 한림읍)는 10일 오후 서귀포시 대정읍 대정청소년수련관에서 현장 토론회를 개최한다.

도의회 농수축경제위는 이번 토론회에서 농업인들의 애로사항과 정책제언을 듣고 밭작물과 1차산업 전반의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도의회 농수축경제위는 오는 14일 1차산업 발전을 위한 관계기관 정책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이에 앞서 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회(위원장 현정화, 새누리당·서귀포시 대천·중문·예래동)는 폭력 피해여성 및 아동을 비롯해 다문화가족 등과 간담회를 갖고 장애인 주차구역 현장실태 조사를 벌이는 한편 제주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활발한 민생 현장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 도의회 관계자는 “도민을 하늘처럼 받들며, 더 내려서고, 더 새로워지고, 더 나아가겠다는 제10대 도의회 전반기 슬로건의 실천을 위해 현장 의정을 강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생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으로 반영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봉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