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15~18일 제주 일원
8회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15~18일 제주 일원
  • 김현종 기자
  • 승인 2015.06.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마켓, 컨설팅, 스페셜 공연 등 풍성...제주 곳곳서 제주인 페스티벌도

제주에 문화 바람이 불고 예술 물결이 일렁인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주특별자치도가 공동 주최하는 제8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이 ‘문화의 바람, 예술의 물결’이란 슬로건을 내걸고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와 제주도문예회관, 제주국제공항 일대에서 열린다.

 

이 페스티벌은 공연 유통 활성화와 지역주민의 문화향유권 신장, 국내·외 관광 활성화 촉진 등을 지향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문화예술축제로 전국 문화예술 종사자들이 대거 참여한다.

 

이번 페스티벌에서 공연예술 콘텐츠 교류의 장(場)인 ‘아트마켓’이 운영된다. 전국 문예회관 관계자 1000여 명과 공연예술 단체와 기획제작사 관계자 1000여 명 등이 참가해 150여 개의 부스에서 아트 전시를 진행하고 쇼케이스를 통해 20개 작품의 하이라이트도 선보인다.

 

또 비즈니스 미팅과 문화예술 컨설팅이 진행되고 문화예술계 이슈에 대해 토론하는 심포지엄도 마련된다. 스페셜공연으로 연극 ‘유도소년’, 국악앙상블 ‘The 나린’의 무대가 선보인다.

 

이에 앞서 축제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서귀포시 이중섭 거리와 제주시 바오젠거리, 제주국제공항, 국립제주박물관, 제주영화문화예술센터 등에서 ‘제주인(in·人) 페스티벌’이 진행된다. 참가단체 16곳 중 12곳이 도내 예술단체로 도민들과 함께 만드는 축제로서 의미를 더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관계자는 “공연 유통 활성화와 문예회관 운영 전문성 강화 등을 꾀하는 축제”라며 “일상 속에 체감할 수 있는 문화, 문화로 행복한 삶을 추구한다”고 밝혔다.

 

김현종 기자 tazan@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