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동안 3억원 상당의 쌀 남몰래 기부
15년동안 3억원 상당의 쌀 남몰래 기부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5.09.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세 전후의 익명의 기부천사가 최근 제주시에 2500만원 상당의 쌀 1000포(10㎏ 들이)를 맡긴 가운데 2001년부터 올해까지 15년째 추석과 설 명절마다 거르지 않고 나눔을 실천, 훈훈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

이 후원자는 2011년까지 쌀 400포를 기탁했다가 2012년부터는 1000포를 기부하는 등 현재까지 쌀 1만6800포(3억4000만원 상당)를 소외계층에게 나눠주면서 ‘제2의 김만덕’이라 불리는 등 제주시 안팎에서 칭송.

제주시 관계자는 “후원자가 이번에는 아들을 데리고 와서 쌀을 내놓으며 ‘사랑의 기부’가 대대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는 뜻도 내비쳤다”며 “기탁 받은 1000포의 쌀은 어려운 이웃 1000가구에 나눠줄 계획”이라고 언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