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절단 중국인, 접합 수술한 의료진에 감사 편지 ‘눈길’
손가락 절단 중국인, 접합 수술한 의료진에 감사 편지 ‘눈길’
  • 문정혁 기자
  • 승인 2015.11.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업 도중 엄지손가락이 절단돼 제주한라병원 응급실로 후송됐던 중국인이 최근 접합 수술을 받고 회복돼 귀국하면서 의료진에게 감사의 편지를 남겨 눈길.

 

지난 8월 중국인 제모씨(26)는 톱을 이용해 작업을 하던 중 왼쪽 엄지손가락이 절단, 제주한라병원에서 5시간에 걸쳐 접합 수술과 정맥이식술을 받는 등 3개월여의 치료 끝에 무사히 퇴원.

 

이에 제씨는 편지를 통해 “처음에 사고로 병원에 올 때는 엄지손가락을 잃어버리는 줄 알고 무척 상심했으나 훌륭한 의료진과 빼어난 의술 덕분에 손가락을 다시 사용할 수 있게 됐다”며 병원 의료진에 감사의 마음을 표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