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티모어 언론 "김현수 입단, 크리스마스전에는 발표"
볼티모어 언론 "김현수 입단, 크리스마스전에는 발표"
  • 제주신보
  • 승인 2015.12.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볼티모어 현지 언론이 김현수(27)의 공식 입단 발표가 크리스마스 전에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지역지 볼티모어 선은 23일(이하 한국시간) "김현수의 볼티모어 입단이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볼티모어의 메디컬테스트가 까다로운 것도 사실"이라면서도 "크리스마스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는 공식 입단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지역 방송사 MASN도 "김현수의 메디컬테스트에서 문제가 될 부분은 없었다. 크리스마스 연휴가 시작되면 김현수에 대한 걱정은 사라질 것"이라고 구단의 공식 발표를 예고했다.

   

MASN은 "김현수는 2016년 볼티모어의 주전 좌익수다. 우익수를 보기엔 어깨가 그렇게 강하지 않다"며 김현수의 볼티모어 입단을 가정한 내년 라인업을 구상하기도 했다.

   

볼티모어 선은 17일 "볼티모어가 김현수와 2년 700만 달러의 조건에 입단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이후 ESPN, MLB닷컴 등도 계약 합의 사실을 알렸다.

   

김현수는 17일 미국으로 출국했고 이틀 동안 메디컬테스트를 받았다.

   

볼티모어 선은 "김현수의 몸 상태에는 문제가 없었다"고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볼티모어는 아직 공식 발표를 하지 않았다.

   

볼티모어로서는 서두를 필요가 없다.

   

볼티모어는 FA(자유계약선수) 불펜 투수 대런 오데이와 재계약할 때도 계약 합의 후 9일 뒤 공식 입단 발표를 했다.

   

외부에서 선수를 영입할 때는 40인 로스터를 정리해야 하는 절차도 밟아야 한다.

   

일단 볼티모어 현지 언론의 분위기를 보면 메디컬테스트에서 이상 징후가 나타났을 가능성은 희박하다.

   

볼티모어 구단은 24일부터 크리스마스 연휴에 들어간다. 그전에 김현수의 입단 절차를 마무리하는 게 가장 이상적이다.

   

현지 언론은 "이틀 내로 공식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