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환경연대 "차이나 비욘드힐 개발사업 중단하라"
참여환경연대 "차이나 비욘드힐 개발사업 중단하라"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6.02.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계획위원회가 제주시 애월읍에 추진되고 있는 ‘차이나 비욘드힐 개발사업’을 조건부 통과시킨 것과 관련해 ㈔제주참여환경연대는 11일 성명을 내고 “제주도의 비전과 가치에 부합하지 않은 차이나 비욘드힐 개발사업을 지금이라도 당장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해당 사업은 평화로 주변 흉물로 지목되는 아덴힐 리조트 옆에 대단위 분양형 숙박시설을 짓겠다는 것으로 현재의 개발방식의 모순이 가장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개발계획”이라며 “표리부동한 원희룡 도정의 단면을 보여주는 행태”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산록도로에서 한라산 방면은 더 이상 개발을 하지 않고, 원형 그대로 보전되기를 희망하는 곳”이라면서 “경관적으로 주요 조망도로에서 바라볼 때 아무리 우수한 건축물이 들어선다 하더라도 중산간과 한라산 경관이 파괴될 수 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주도의 비전과 가치에 부합하지 않는 차이나 비욘드 힐 개발사업은 지금이라도 당장 중단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