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환경운동연합, 한라산 하수 관리대책 마련 촉구
제주환경운동연합, 한라산 하수 관리대책 마련 촉구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6.03.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환경운동연합은 14일 논평을 내고 “한라산국립공원 하수처리 관리 부실로 심각한 오염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철저한 관리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이들은 “많은 탐방객들이 방문하는 1100고지와 영실, 성판악 탐방로의 경우 기준치를 훨씬 웃도는 생물화학적 산소요구량(BOD)과 부유불질, 인, 질소 등이 검출됐다”며 “부영양화의 주범으로 생태계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질소와 인이 과다하게 나온 부분은 심각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한라산에서 인위적인 오염이 발생하고 있다는 사실은 관리의 부실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는 것”이라면서 “인력이 필요하다면 인력을 늘리고, 예산이 필요하다면 예산을 늘려서라도 반드시 해결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