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이 기대하는 설 선물은 박근혜 즉각퇴진”
“국민이 기대하는 설 선물은 박근혜 즉각퇴진”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7.01.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근혜 정권 퇴진 제주행동 논평

박근혜 정권 퇴진 제주행동(이하 제주행동)은 26일 논평을 내고 “모두가 고대하는 설 선물은 박근혜의 즉각퇴진”이라며 “박근혜는 촛불민심에 역행하는 악의적 탄핵대응 중단하고 즉각 퇴진하라”고 촉구했다.

 

제주행동은 이날 “박헌철 헌법재판소장은 탄핵심판 변론에 앞서 늦어도 3월 13일까지 탄핵심판이 선고돼야 한다고 말하며 탄핵지연 전략을 펼쳐 온 박근혜와 공범일당에 일침을 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근혜와 최순실을 비롯한 공범들이 억울하다고 외치지만 정작 억울한 것은 본인들이 아니라 국민들”이라며 “국민이 위임한 권력을 측근과 재벌들을 위해 남용하고 국정을 농단한 사실을 알게 된 국민들이 억울한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박근혜와 그 일당들이 아무리 발악해도 탄핵과 사법처리를 막을 방도는 없다”며 “오는 2월 4일에도 변함없이 많은 도민들이 제주시청에 모여 박근혜와 그 일당들이 하루 속히 청산될 수 있도록 촛불을 다시 들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