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도당 "부패한 패권과 절연, 새로운 역사 출발점"
바른정당 도당 "부패한 패권과 절연, 새로운 역사 출발점"
  • 강재병 기자
  • 승인 2017.03.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정당 제주도당은 10일 대통령 탄핵과 관련한 성명을 내고 “헌법재판소가 헌정사상 처음으로 현직 대통령을 탄핵하는 역사적 판결을 내렸다”며 “오늘 판결은 대한민국의 정의와 법치주의 근간을 지켜내기 위해 국민의 힘으로 국정농단 세력을 심판하고 부패한 패권주의와 절연하는 새로운 역사의 출발점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른정당 도당은 “이로써 바른정당이 국민을 배신한 패권주의 세력과 결별하고 황량한 벌판에 나와 대통령 탄핵을 주도했던 것이 바른 선택이었고 옳은 결정이었음이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바른정당 도당은 “이제 국론분열에 종지부를 찍고, 새로운 미래로 나아가는 국민화합과 민주주의 발전으로 승화시켜야 하는 역사적 소임을 다할 것이며 도민 눈높이에 맞춰 도민 통합을 위한 일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