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출구조사 발표에 정적 감돌아
국민의당, 출구조사 발표에 정적 감돌아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7.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대 대선 투표가 마감된 9일 오후 8시, 방송 3사로 생중계된 전국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국민의당 제주도당 선거대책위원회는 순간 정적이 감돌았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41.4%,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23.3%에 이어 21.8%로 3위를 기록했다.

장성철 상임선대위원장은 “여론조사에선 2강으로 올랐지만 출구조사는 3위로 나왔다. 국민의 뜻을 겸허하게 받아들이고 개표가 마지막까지 완료될 때까지 희망의 끈을 놓지 않겠다”고 말했다.

장 위원장은 “1, 2, 3등을 떠나 대선기간 국민의당과 안철수 후보를 많이 알리는 기회가 됐고, 이에 따른 도민들의 지지에 감사를 드린다”며 “조기 대선으로 인해 시간적 여유가 촉박해 안철수 후보의 정치적 소신과 철학을 도민과 국민들에게 충분히 알리지 못한 점은 굉장히 아쉽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