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 16강전 잠비아와 독일, 제주서 맞대결
U-20 월드컵 16강전 잠비아와 독일, 제주서 맞대결
  • 김문기 기자
  • 승인 2017.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16강전 대진표가 확정된 가운데 C조 1위 잠비아와 B조 3위 독일이 31일 오후 8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8강 진출권을 두고 격돌한다.

 

제주에서 16강 경기 진출을 먼저 확정 지은 것은 잠비아다.

 

잠비아는 지난 27일 천안에서 코스타리카와의 경기에서 0-1로 패했지만 1차전에서 포르투갈에 2-1, 2차전 이란과의 경기에서 4-2로 승리하면서 승점 6점으로 조 1위로 16강전 진출을 확정지었다.

 

잠비아는 ‘COSAFA U-20’, ‘2017 CAF 아프리카 U-20 네이션스컵’ 등 2개 대회 우승을 거머쥔 아프리카 대륙의 떠오르는 강자로 이번 대회 우승 후보로 손꼽히고 있다.

 

유럽 강호인 독일은 이번 16강전에서 기대주인 조르단 토루나리가(베를린)를 비롯해 얀네스 호른(볼프스부르크), 얀네스 호른(볼프스부르크), 폴로이안 노이하우스(1860뮌헨)가 최종 합류한다.

 

한편 기대보다 부진했던 포르투갈이 C조 2위로 16강전을 확정지으면서 대한민국 대표팀과 천안에서 격돌한다.

 

C조 3위 코스타리카는 대한민국을 2-1로 이긴 잉글랜드와 전주에서 격돌하며 조 4위 이란은 16강전 진출에 실패했다.

 

제주에서 마지막 열리는 이번 16강전티켓 예매는 온라인(kr.FIFA.com/u20tiket)과, 콜센터 (1544-1555)에서 가능하며 경기 2시간 전인 오후 6시부터는 제주월드컵경기장 광장 입구에서 현장 예매가 이뤄진다.

 

문의 서귀포시 체육진흥과 760-3815.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