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IB 제주총회 개막...동북아 허브 제주 주목
AIIB 제주총회 개막...동북아 허브 제주 주목
  • 강재병 기자
  • 승인 2017.06.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부터 18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서...77개국 정부 전문가 등 2000여명 참석

2017년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연차총회가 16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

 

AIIB는 아시아지역 인프라 개발을 통한 경제개발을 목표로 2016년 설립된 다자개발은행이다.


이번 총회에는 77개 회원국의 재무장관, 중앙은행 총재, 국제기구 대표, 국내·외 금융·기업인 등 2000여 명이 참석해 18일까지 지속가능한 인프라를 주제로 AIIB의 전략방향을 모색하게 된다.


특히 지난해 본부 국가인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이후 중국 밖에서 개최되는 첫 총회로 관심을 끌고 있다.


또한 새정부 출범 이후 우리나라가 주최하는 최초의 대규모 국제기구 행사로 우리 경제정책 방향을 국제사회에 알리고 주요 국과의 경제 개발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총회 기간 개발도상국들의 인프라 투자 설명회, 인프라 세미나, 1 대 1 비즈니스 미팅, 한국 인프라 기업 설명회 및 인프라 기업 전시관 등 다양한 부대 행사가 펼쳐진다.


제주특별자치도도 총회 주제가 ‘지속가능한 인프라’로 친환경을 강조함에 따라 ‘녹색제주’ 정책과도 궤를 같이 한다는 점에서 지속가능한 모델을 구축하는데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또 첫날인 낮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 ‘제주카본프리 아일랜드 정책 설명회’를 통해 제주 풍력사업의 다양한 모범 사례, 스마트그리드 현황, 국내 최초 에너지 자립 모델 구축 등을 소개한다.
아울러 세계자연유산 제주를 체험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