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국제청정에코마라톤대회가 24일 제주시 조천운동장 일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탄소 없는 섬 제주’를 주제로 국민의 건강증진 및 환경에 대한 인식 제고를 위한 이번 마라톤대회는 제주신보(회장 오영수)가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육상경기연맹(회장 이동대) 주관,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체육회의 후원으로 열렸다.

 

이 대회에는 중국 등 국내·외 마라토너들과 마라톤 동호회원, 가족단위 및 직장단위 참가자들이 대거 출전해 가뭄을 해갈시키는 단비가 내리는 가운데 환상의 레이스를 펼쳤다.

 

오전 8시 개회식과 부상 방지를 위한 몸 풀기 체조에 이어 오전 9시 출발신호에 따라 풀코스(42.195㎞)와 하프코스(21.0975㎞) 출전자들이 먼저 출발한 후 일반코스(10㎞)와 건강코스(5㎞) 참가자들이 힘차게 출발했다.

 

이 대회는 조천운동장을 출발, 신흥리 관곶, 함덕 서우봉해안을 지나 구좌읍 월정리를 돌고 오는 코스에서 열렸다.

 

이 코스에서의 마라톤대회는 처음 열려 많은 참가자들이 “환상적인 코스”라며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을 한눈에 만끽할 수 있었다”며 찬사를 보냈다.

 

특히 이번 대회를 통해 가족 간, 직장동료 간, 동호회원 간 화합을 다졌으며 처음 보는 사이에도 골인 후 서로를 격려하며 인사하는 등 도민 화홥의 장이 펼쳐졌다.

 

이번 대회 단체 풀코스 단체 대항전에서는 한라마라톤클럽이 제1회 국제청정마라톤대회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풀코스 남자는 강한종씨, 여자는 오혜신씨, 하프코스 남자는 하영헌씨, 여자는 윤순남씨, 10㎞ 남자는 김성국씨, 여자는 노은숙씨가 각각 첫 대회 우승 영광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신관홍 제주도의회의장(바른정당, 일도1·이도1·건입), 오영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을), 고경실 제주시장, 이상봉 도의원(더불어민주당·노형 을) , 김광수 교육의원(건입, 일도1, 이도1·2, 삼도1·2, 용담1·2, 오라), 김순관 제주도육청 교육국장, 고병기 농협중앙회 제주본부장, 이광열 대한항공 제주지역본부장, 이경빈 제주도육상연맹 선임부회장, 등이 참가해 대회를 축하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