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원 지사 흠집내기 그만해야”
“민주당, 원 지사 흠집내기 그만해야”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7.06.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정당 제주도당 “지방선거 조기 과열 우려...저급한 정치공세 멈춰야”

바른정당 제주도당은 29일 보도자료를 내고 “원희룡 도정 출범 3주년을 맞아 다양한 해석과 평가를 내놓는 것은 당연하다”면서 “그러나 민주당 도당의 평가는 지방선거만을 염두한 원 지사 흠집내기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라고 지적했다.


바른정당 도당은 “민주당의 아전인수식 해석은 도민 여론을 호도하고, 도민 갈등을 부추켜 1년이나 남은 지방선거를 조기 과열 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우려스럽다”며 “저급한 정치공세에만 골몰할 것이 아니라 제주 발전을 위한 협력과 공조에 나서는 것이 집권여당으로서의 품위를 지키는 길”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원 지사가 취임 3주년 기자회견을 통해 스스로 밝혔듯이 새 정부와 집권여당이 도정을 대신할 수는 없다”며 “제주사회의 변화와 혁신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닌 의지와 실천이 따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