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래 토종닭특구...영업 회복 '기지개'
교래 토종닭특구...영업 회복 '기지개'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7.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류인플루엔자(AI) 여파로 토종닭 유통특구로 지정된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마을은 직격탄을 맞아 전문 음식점 10곳의 매출이 90%나 감소했으나 이번주부터 관광객들이 찾아오면서 모처럼 활기.

앞서 한국공항㈜이 운영하는 제동목장은 AI 사태로 토종닭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는 교래리 식당가를 위해 목장에서 키우는 제주 재래닭을 공급해 주면서 위기 극복에 한몫.

양상호 교래리장은 “삼다수를 생산하는 제주도개발공사 직원들은 이 달 초부터 토종닭 특구에서 점심 먹기 캠페인을 펼쳤다”며 “여름 대목을 맞이해 주위의 도움으로 위기를 극복하게 됐다”고 한마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