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가운 용천수 위에서 먹는 백숙 맛 최고
차가운 용천수 위에서 먹는 백숙 맛 최고
  • 고봉수 기자
  • 승인 2017.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복을 하루 앞둔 10일 차가운 용천수가 흐르는 서귀포시 속골유원지에 시민들이 활력을 불어 넣어줄 보양식인 백숙을 먹으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