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도당 "선거구 논의 원내정당 연석회의 요청"
정의당 도당 "선거구 논의 원내정당 연석회의 요청"
  • 강재병 기자
  • 승인 2017.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25일 제주도의회의원 선거구획정위원회 총사퇴와 관련해 “선거구획정위원회를 빠르게 정상화시키고, 혼란한 도민사회 수습을 위해 책임 있는 원내정당들의 연석회의 개최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소위 ‘3자 회동’ 결정은 기존 선거구획정위의 권위를 완전히 무력화시키고, 도민사회에 사전 양해를 구하는 등의 소통하는 모습이 부족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비례대표 축소 의원발의가 무산되자 오영훈 국회의원은 원희룡 지사에게, 원희룡 지사는 다시 선거구획정위에 폭탄을 돌리 듯 책임을 떠넘겼고, 급기야 선거구획정위 위원들이 전원 사퇴하는 지경에 이르렀다”고 주장했다.


정의당 제주도당은 “도지사, 도의회 의장, 국회의원 3자들의 진심어린 사과가 우선돼야 한다. 도민사회의 혼란을 야기한 장본인들로서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 주기 바란다”며 원내정당들의 조속한 연석회의 개최를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