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에 많은 차량이 오가는 제주시지역 주요도로에 말들이 뛰어들면서 한바탕 소동이 벌어졌다.

 

13일 오후 1시 35분께 제주시 노형동 한라수목원에서 노형교차로 방면 1100도로에 말 4마리가 뛰어들었다.

 

갑작스럽게 등장한 말들이 도로 위를 질주하면서 해당 구간을 주행하던 차량들이 급히 정차하는 등 한때 교통체증이 빚어졌으나 다행히 별다른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119구조대가 30여 분만인 이날 오후 2시10분께 말 4마리를 모두 붙잡아 주인에게 인계하면서 소동은 마무리됐다.

 

경찰 조사 결과 이 말들은 1100도로 인근 목장에서 사육 중이던 것으로 울타리를 넘어 도로로 뛰쳐나온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