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에 어선서 어구 훔친 50대 선원 검거
야간에 어선서 어구 훔친 50대 선원 검거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7.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야간에 다른 배에 침입해 어구를 훔친 제주선적 연안복합어선 H호(9.77t)의 선원 이모씨(56)를 야간선박침입절도 혐의로 입건, 조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달 12일 오후 7시48분께 제주항에 정박 중인 제주선적 연안복합어선 B호(9.77t)에 침입해 65만원 상당의 어구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제주항에 설치된 방범용 CCTV를 통해 이씨의 절도장면을 확인한 후 탐문수사를 통해 13일 오전 6시30분 조업을 마치고 입항하는 이씨를 검거했다.

 

해경은 이씨의 집에 다수의 어구가 존재함에 따라 추가 범행이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