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부경찰서는 출근하는 중국인 동포를 협박해 금품을 강취한 중국인 지모씨(30)와 우모씨(28) 등 2명에 대해 특수강도 혐의를 적용,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씨 등은 지난 11일 오전 5시50분께 제주시 한림읍의 한 골목길에서 출근 중인 중국인 다모씨(28)를 협박해 현금 369만원을 강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지씨 등은 지난 7월 9일 제주에 무사증으로 입국한 후 제주에 불법체류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