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15일 창립 45주년을 맞는 대정농협(조합장 이창철)은 중앙단위 경영평가 결과 경영안전성을 인정받은 농협으로, 금융·경제사업을 비롯해 영농기술 교육, 친환경농업인 육성, 농촌사랑 봉사단 운영 등 서부지역 대표 농협으로 위상을 높이고 있다.


마늘 주산지로서 농가소득 보장을 위한 수매가를 결정하고 있고, 전분 가공 공장 준공으로 지역 농산물의 가격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또 산지 유통센터에 저온저장고와 자재백화점도 운영하고 있다.


이창철 조합장은 “변함없이 대정농협에 사랑과 믿음을 주는 농업인과 조합원에게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연락처 794-8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