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재료들을 활용한 도내 중소기업들의 우수상품들이 한 자리에 모인다.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고 경제통상진흥원, 소상공인연합회가 주관하는 ‘2017 소상공인 우수상품 박람회’가 15일과 16일 제주시 탑동 해변공연장 일대에서 열린다.


이번 박람회에는 도내 중소기업 40여 개 업체가 참여해 제주의 원재료를 활용한 제품들의 우수성을 홍보한다.


첫째 날인 15일에는 낮 12시부터 박람회가 열려 먹거리장터와 플리마켓, 에코팔찌·페이스페인팅·펄러비즈·캘리그라피 등 다양한 체험 행사 마련된다.


오후 6시30분부터는 가수 설운도의 공연을 시작으로 개막식이 열리고 신현희와 김루트, 국악연희단 하나아트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둘째 날인 16일에는 낮 10시부터 박람회가 진행된다. 특히 이날 박람회에서는 소상공인 경매이벤트와 마임이스트 이경식의 버블 공연과 버스킹 공연인 ‘바람콘서트’도 열릴 예정이다.


김현민 도 경제통상일자리국장은 “올해 2회째인 이번 행사를 통해 도내 중소기업들이 생산하는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한편, 지역경제 활성화 분위기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