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에 4.3학과 개설 공식 요청
제주대에 4.3학과 개설 공식 요청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7.1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유족회.기념사업위, 건의문 전달

제주4·3희생자유족회와 제주4·3 70주년 기념사업위원회가 내년 4·3 70주년을 맞아 제주대학교에 4·3학과 개설을 공식 건의하고 나섰다.

 

4.3유족회의 기념사업위는 20일 제주대 총장 선거에 출마한 후보들에게 제주4·3관련 학과 개설을 요청하는 공개 건의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건의문을 통해 “지역의 거점대학이자 국립대학인 제주대학교는 제주의 아픈 상처인 4·3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한 학문적, 이론적 토대를 구축해야할 책무가 있다”며 “체계적인 4·3에 대한 이해와 학습으로 미래세대를 책임 질 대학생들을 양성하기 위해 4·3학과 개설은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4·3관련 강좌를 개설, 필수 교양과목으로 지정하는 등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4·3교육을 통해 제주대 학생들에게 잊혀져 가는 4·3이 아닌 과거의 아픔을 기억하고 내일을 위한 평화와 인권의 기억으로 승화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