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진정성 갖고 주민 협의 임해야"
"국토부, 진정성 갖고 주민 협의 임해야"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7.11.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제2공항 반대단체 논평

제주 제2공항 성산읍 반대대책위원회와 제주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은 27일 논평을 통해 “국토부는 진정성과 책임성을 갖고 주민들과의 협의에 임하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지난 25일 국토부와 두 번째 공식적인 만남을 가졌으나 주민들의 요구에 대해 수용거부 입장을 표명했다”며 “입지타당성조사와 기본계획 분리발주, 타당성재조사 결과에 따라 기본계획 발주 여부를 결정한다는 공문 내용도 수용할 수 없음을 밝힌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국토부가 사전타당성 용역의 재조사를 수용한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며 “다만 기본계획 강행을 끝까지 고수하고 있는 국토부의 태도를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 하에서는 더 이상 국가기관이 국민들을 괴롭히고 국민들과의 갈등을 유발해서는 안된다”며 “국토부는 전향적인 자세로 지역주민들과의 협의에 임해야 하며, 성산읍대책위의 합리적인요구를즉각 수용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