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제주시 한경면 고산리 소재 양배추밭에 농민들이 수확을 하며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