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 정의로운 해결 위한 일에 앞장”
“4·3 정의로운 해결 위한 일에 앞장”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8.0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정효 제주민예총 이사장

제주민예총은 4·3 70주년을 맞아 ‘정의로운 해결’을 위한 일에 앞장서고자 한다.


피해에 대한 배·보상, 가해자에 대한 역사적 단죄, 미국의 책임 인정과 이행 등 정의로운 과거 청산을 완결할 돌파구를 찾을 것이다. 국민의 합의를 바탕으로 누워있는 백비에 이름을 새겨 일으켜 세우기 위한 공론화 과정도 시작하겠다.


지금까지 억울한 죽음에 대한 해원과 명예회복이 주요 창작의 목적이었다면 앞으로는 4·3 성격을 재조명해 이를 예술창작 활동으로 펼쳐나가겠다. 25째회를 맞는 4·3문화예술축전을 비롯해 올해 펼쳐지는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을 통해서 4·3 진실규명에 앞장서 나가겠다.


25일 사전행사를 시작으로 내달 2~4일까지 열리는 제20회 탐라국입춘굿을 한 단계 끌어올리고자 한다. 지난해부터 시민예술가,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되고 있는데 올해도 모두가 함께 참여하는 새해 첫 축제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시민들과 함께 예술을 통해 제주의 정체성을 고민하는‘예술로 제주 탐닉’ 프로그램도 외연확장과 함께 내실을 다지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