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제주시 관음사내에서 밤새 내린 눈을 관리인들이 제설작업으로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