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 수익·관광객 만족도 향상 최우선 목표”
“도민 수익·관광객 만족도 향상 최우선 목표”
  • 백나용 기자
  • 승인 2018.01.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진 제주관광협회장

지난해 중국정부의 방한관광 금지 조치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 등 대외적 악재 속에서도 우리 협회는 제주관광의 질적 성장을 최우선 목표로 핵심과제를 차질 없이 추진했다.


그 결과 해외시장 다변화에 중요한 첫 발을 내딛었으며 전국 지자체의 치열한 내국인 관광객 유치 경쟁에서도 내국인 관광객 증가세를 이어가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내며 희망의 한해를 보냈다.


2018년 무술년(戊戌年), 우리 협회는 도민 수익 및 관광객 만족도 향상과 도내 관광사업체의 경쟁력 강화를 최우선 목표로 삼고 이를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또 첨단과학기술단지에 들어서는 제주종합비즈니스센터를 올해 상반기에 준공해 융·복합 관광을 확장하고, 온라인 비즈니스 마케팅 확충을 통해 관광산업의 낙수효과를 증대시키는 한편, 관광객 환대서비스 향상과 선진관광 인프라 구축을 통해 제주관광 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


그리고 우리 제주의 아픔의 역사인 4.3사건 70주년을 맞아 4.3사건에 대한 역사적 사실을 널리 알릴 수 있는 다크투어리즘 상품 개발에도 많은 노력을 해나가겠다.


이와 함께 저가관광 개선과 건전관광 질서 확립을 위해 송객수수료에 대한 제도개선을 중앙정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해 도내 관광사업체의 경쟁력 및 자생력을 강화시켜 나가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