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 중시 현장에 강한 제주소방 실현"
"생명 중시 현장에 강한 제주소방 실현"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8.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설계) 황기석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장

“도민의 생명을 끝까지 구하는 소방, 한명의 생명도 소홀히 하지 않는 119가 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습니다.”

 

황기석 제주특별자치도 소방안전본부장은 무술년 새해를 맞아 모든 소방공무원이 하나가 돼 안전한 제주를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황 본부장은 올해 제주소방의 목표로 ‘생명보호를 최우선하는 현장에 강한 제주소방실현’을 제시했다.

 

황 본부장은 “현장에 강한 조직을 바탕으로 응급환자 소생율 향상을 위한 스마트구급출동체계의 구축, 119상황관제시스템의 고도화, 다중인명피해 대비 출동편제 개선 등 소방의 사명인 ‘생명을 구하는 일’에 빈틈이 없도록 신속한 출동과 정확한 조치를 할 수 있는 대비태세를 갖추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롭게 발대하는 소방항공대를 통해 인명구조와 고층 화재 진압은 물론, 신속한 응급환자의 도외 이송 등 도민 생명보호의 골든타임을 지켜내겠다”고 밝혔다.

 

또 “대형화재 예방을 위한 안전점검 강화와 4·3유족에 대한 기초소방시설 보급 확대 등 세밀한 예방을 사회안전망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황 본부장은 “2018년을 ‘현장대응력 강화’의 원년을 삼아 새롭게 도약해 나갈 것”이라며 “119소방대원 한명, 한명이 기본에 충실하고 서로간의 끈끈한 동료애를 바탕으로 소통하고 화합해 대형재해 상황에 한마음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