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66번째 생일…지지자들 '해피이니데이' 축하 이벤트
문 대통령 66번째 생일…지지자들 '해피이니데이' 축하 이벤트
  • 제주신보
  • 승인 2018.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1일 서울 지하철 5호선 광화문역에 설치된 문재인 대통령 생일축하 광고 앞을 시민들이 지나고 있는 모습

문재인 대통령의 66번째 생일인 24일 문 대통령 지지자들이 다양한 생일 축하 이벤트를 마련했다.


문 대통령 지지자들은 24일 오전 10시, 낮 12시, 오후 2시, 오후 4시 정각에 '평화올림픽'을 주요 포털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 1위로 만들자는 이벤트를 벌이기로 했다.


이벤트 시각은 오전 10시부터지만 아침 일찍부터 '평화올림픽'은 네이버와 다음 등 주요 포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다.


이번이 66번째 생일인 점에 착안해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 '6천600원'을 릴레이 후원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한 팬카페에는 문 대통령의 애칭 '이니'를 딴 '해피이니데이 릴레이후원'이라는 이름으로 민주당에 '6천600원'을 후원했다는 '인증샷'들이 올라왔다.


다른 팬 카페 회원들은 온라인을 벗어나 이날 서울·인천·대전·대구·부산 등 전국 18곳에서 문 대통령의 생일을 축하하는 '번개모임'을 추진하기로 했다.


앞서 지난 11일부터는 서울 노원·광화문·종로3가·동대문역사문화공원·건대입구·여의도·고속터미널·잠실·천호·가산디지털단지 등 10개 지하철 역사에 문 대통령의 생일을 축하하는 광고가 걸렸다.

 

▲ 지난 22일(현지시간) 오전 맨해튼 타임스스퀘어에 문 대통령의 66번째 생일을 축하하는 광고가 2분 30초 게재됐다. 사진은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등장한 문재인 대통령 생일축하 광고.

문 대통령 지지자들은 이들 10개 역을 돌며 인증사진을 찍고, 미리 준비한 용지에 인증 스탬프를 찍는 '스탬프랠리' 이벤트를 하고 있다.


또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에도 문 대통령의 생일 축하 광고가 걸렸다. 23일(현지시간) 오전 뉴욕 맨해튼의 42번가 타임스 스퀘어의 대형 전광판에 '문재인 대통령 생일을 축하합니다'라는 문구가 실린 광고영상이 두 차례 게재됐다.


이 광고는 한 지지자가 사비를 털어 비용을 댄 것으로 전해졌으며, 22일부터 이날까지 사흘간 진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지지자들은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나, 청와대는 지난 22일 다른 청와대 직원과 마찬가지로 문 대통령에게 본인의 서명이 들어간 '문재인 시계'를 전달한 것을 제외하고는 특별한 행사를 준비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문 대통령이 (본인의) 생일이라고 부산떨지 말라고 당부했다"며 "관저에서 가족들과 조촐하게 식사만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