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 서귀포시에 설립해야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 서귀포시에 설립해야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8.0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용범 위원장, 문화인프라 연계로 시너지효과 높여야

김용범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보건복지안전위원장(더불어민주당·정방·중앙·천지동)은 서귀포시에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 설립이 필요하다고 31일 밝혔다.

김 위원장은 “제주지역의 문화콘텐츠 산업을 진두지휘할 문화콘텐츠진흥원이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지역 균형 발전은 물론 서귀포시에 산재된 문화인프라 시설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높이려면 문화콘텐츠진흥원이 서귀포시에 들어서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서귀포시 원도심에 이중섭미술관, 소암기념관, 이왈종미술관, 기당미술관, 예술의 전당 등 다양한 문화시설을 비롯해 이중섭 거리, 작가의 산책길 등 문화 테마거리와 공원이 설치된 예를 들었다.

김 위원장은 “원도심 일대에 문화광장과 창업보육센터 조성이 추진 중이고 아시아CGI애니메이션센터가 있는 만큼 제주문화콘텐츠진흥원을 서귀포시에 설립해 다양한 문화시설과 인프라, 창업 지원시설과 연계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