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안전대진단 시민과 함께!
국가안전대진단 시민과 함께!
  • 제주신보
  • 승인 2018.0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영, 제주시 안전교통국
국가안전대진단이 시작됐다. 국가안전대진단은 2015년부터 매년 초 사회 전반적인 안전망을 확인하고 재난사고를 예방해 안전사회를 구현하자는 취지하에 시작돼 올해로 4회째를 맞고 있다.

옛말에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이 말이 있다 이는 죽은 후에 약을 잘 써봐야 아무 소용없다는 뜻이다.

반대로 유비무환(有備無患)은 사전에 철저히 대비하면 우환이 없다는 것이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안전점검을 통해 위험 요인을 사전에 해소하거나 대비하는 유비무환 정신을 바탕으로 담고 있다.

제주시는 최근 3년간 공공기관, 시설 관리주체, 민간단체, 공무원 등이 참여해 8563여개의 시설을 대상으로 국가안전대진단 점검을 실시했고, 350여 개소를 현지시정 및 보수·보강 했다.

아울러 시민들이 직접 안전 신문고를 통해 신고한 생활 주변 안전 위해요소도 개선했다.

아이러니하게도 아무리 법제도가 잘 돼있고 재난 사고 예방을 위한 여러 시스템이 도입되더라도 모든 사고를 막는 데는 한계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내 목숨은 내가 지킨다’는 국민 스스로의 안전 의식이 중요하다.

항상 지진에 노출돼 있는 일본이 지리적 악조건에서도 그나마 인명피해가 덜한 것은 어렸을 때부터 철저한 안전 교육, 재난 훈련 등을 통한 국민 스스로의 안전 의식이다.

우리나라도 이제는 관 중심에서 벗어나 국민 스스로가 자신의 생명,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법 제도 등을 개선하고 각종 캠페인 및 홍보 등을 통해 국민 모두가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맞춤형 국가안전대진단을 실시함으로써 행복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야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