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도 손가락 절단 환자 긴급이송
추자도 손가락 절단 환자 긴급이송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8.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일 오후 5시20분께 추자도 방파제 공사를 하던 이모씨(37)가 왼손 3번째 손가락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추자도보건지소는 손가락 괴사가 우려됨에 따라 상급의료기관 이송이 필요하다고 판단, 제주지방경찰청에 지원을 요청, 헬기를 이용해 이씨를 이송했다.

 

이에 이씨는 사고 발생 30여 분만에 병원으로 이송, 손가락 봉합치료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