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Utd, 광저우 잡아야 16강 보인다
제주Utd, 광저우 잡아야 16강 보인다
  • 진유한 기자
  • 승인 2018.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서 ACL 조별리그 G조 4차전 치러

‘무조건 이겨야…’

 

제주 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14일 오후 7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광저우 에버그란데와 ‘2018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조별예선 G조 4차전 경기를 치른다.

 

지난 6일 광저우 원정에서 3-5로 역전패하는 수모를 겪은 제주는 이번 리턴매치에서 설욕과 함께 분위기 반전을 꾀하겠다는 각오다.

 

반드시 승리해야 하는 경기다. 최근 제주는 ACL에서 1승 2패로 조 최하위, K리그1에서도 1무 1패로 리그 10위에 머무르며 위태로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그나마 다행인 점은 조 1위 광저우(승점 5점)와의 승점 차가 2점에 불과하다는 것.

 

하지만 쉽지 않다. 광저우는 앞서 제주를 상대로 4골을 기록한 히카르두 굴라트와 알란 카르발류 등 수준급 외국인 선수를 보유한 강팀이다.

 

여기다 리턴매치가 열리는 이날 2000여 명에 달하는 광저우 원정 응원단이 제주월드컵경기장을 찾을 예정이어서 자칫 안방을 내줄 우려에 처했다.

 

K리그와 ACL을 병행하며 지칠 대로 지친 제주지만, 이날 무조건 승리해 최근 안 좋은 흐름을 멈춰야 한다.

 

제주 관계자는 “16강 진출의 분수령이 될 경기인만큼 반드시 승리해 팬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