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공사 주택 100호 매입해 서민에 공급
개발공사 주택 100호 매입해 서민에 공급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8.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는 올해 기존 주택 100호를 매입한 후 서민들에게 저렴한 임대료를 받고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제주개발공사는 주거 취약계층에 대한 주거 복지향상을 위해 도내 전역에 있는 주택을 매입, 도민들에게 저렴하게 공급하는 매입주택 임대사업을 2006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다.

매입한 주택은 기초수급자, 한부모 가족 등 주거 취약계층에 우선 공급된다. 임대보증금과 월 임대료는 시중 전세 시세의 30% 수준이다. 최초 임대기간은 2년이며, 자격유지 시 최장 20년 동안 거주 할 수 있다.

매입대상 주택은 다가구, 다중, 공동주택(다세대·연립주택·아파트) 중 사업목적에 적합한 주택으로, 공동주택 전용면적 85㎡ 이하의 주택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제주개발공사는 오는 4월 11일까지 방문 및 우편을 통해 기존 주택 매입 신청을 받는다.

매입물량은 100호이며, 매입가격은 감정평가금액으로 정하되 절차의 공정성을 위해 매입심의위원회를 거쳐 주택을 선정한다.

제주개발공사는 2006년 99호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총 365호의 기존 주택을 매입, 취약계층에 임대 공급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