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4·3 성명 잇따라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4·3 성명 잇따라
  • 김승범기자
  • 승인 2018.04.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2일 제70주년 4·3추념일을 맞아 성명을 내고 4·3희생자와 유족들에게 위로의 뜻을 전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은 “제주 4·3의 완전한 해결을 통한 평화와 인권의 꽃을 다시 피우기 위해 제주도민들과 전 국민의 관심이 더욱 필요할 때”라며 “4·3영령들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족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자유한국당 제주도당은 “이념과 시대적 상황을 떠나 모두가 하나 된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고, 국민의 아픈 역사를 진정한 평화의 의미로 승화시키는데 앞장서겠다”며 “4·3 유족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제70주년 제주4·3추념식이 4·3희생자를 위령하고, 유족들을 위로하며, 제주도민의 화해와 상행, 해원의 큰 자리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