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완견 폭행 애견센터 운영자 구속하라”
“애완견 폭행 애견센터 운영자 구속하라”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8.04.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동물친구들 성명

애완견을 암매장할 목적으로 폭행한 애견센터 운영자가 경찰에 붙잡힌 사건과 관련, 도내 동물보호단체인 제주동물친구들이 철저한 경찰 조사를 촉구하고 나섰다.

제주동물친구들은 18일 성명을 통해 “경찰은 동물학대범을 잡아놓고 불구속으로 풀어주고 말았다”며 “풀려난 범인은 또 다른 학대나 증거인멸을 시도할 수 있는 만큼 당장 구속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주시는 해당 애견센터뿐만 아니라 도내 모든 애견센터에 대해 동물학대 및 유사사례가 있는 철저히 조사해 행정처벌해야 한다”며 “이와 함께 규제지침을 만들어 동물보호와 생명존중에 대한 정기적인 교육을 받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