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타임’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올라
文 대통령, ‘타임’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올라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8.0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경제잡지 ‘포천’의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지도자 50명’ 중 4위에 이름 올려.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올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에 이름을 올렸다.

문 대통령은 미국 경제잡지 포천이 발표한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지도자 50에도 4위에 선정됐다.

타임은 19(현지시간) ‘가장 영향력 있는 100에 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등을 지도자 범주에 포함시켰다.

문 대통령을 추천한 마크 리퍼트 전 주한미국 대사는 문 대통령이 김 위원장의 동생 김여정을 평창 동계올림픽에 초청하고, 남북 정상회담에 합의하고 북미 정상회담도 중재하는 등 북한 문제와 관련해 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비핵화 협상은 쉽게 깨질 수 있지만 난제를 해결하는 것이 한반도와 아시아, 세계의 미래를 규정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또 이날 포천이 발표한 위대한 지도자 50명단에서 미국 학교 총기 참사에 저항한 학생들, ·멀린다 게이츠 부부, 성폭력 고발 운동인 미투(Me Too) 운동에 이어 네 번째로 선정됐다.

포천은 문 대통령에 대해 공정한 경제를 만들기 위한 개혁을 신속하게 실행했다남북 화해로 이어질 수 있는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대화를 조율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