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월 국제문화 복합단지 자본검증 통과
애월 국제문화 복합단지 자본검증 통과
  • 김승범기자
  • 승인 2018.0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25일 개발사업심의위원회...프로젝트 ECO는 재원조달 계획 등 재검토 의결

제주특별자치도는 25일 대규모 개발사업에 대한 자본검증을 위해 개발사업심의위원회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심의위원회는 애월 국제문화 복합단지는 원안대로 의결했고, 프로젝트 ECO 개발사업은 재검토하기로 의결했다.

(주)애월국제문화복단지(대표 강성민)가 추진하고 있는 애월 국제문화 복합단지는 제주시 애월읍 어음리 일원에 5718억원을 투입해 관광호텔과 휴양콘도 한국문화체험마을, 세계테마정원, 상업시설 등을 도입하는 사업이다.

이날 자본검증까지 통과함에 따라 제주도는 사업자가 개발사업 시행승인을 신청하면 부서 검토를 거쳐 승인·고시할 예정이다.

재검토 의결된 프로젝트 ECO 개발사업은 (주)제주대동(대표이사 하창욱)이 제주시 애월읍 봉성리 일원에 2574억원을 투입해 호텔과 콘도, 휴양문화시설, 운동시설 등을 도입하는 사업이다.

심의위원들은 분양수익 위주의 재원조달 계획과 시기가 오래된 수익성 분석 자료를 현 시점에 맞게 작성해 작성하라고 요구했다. 이와 함께 사업의 운영주체를 구체적으로 제시할 것도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