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국가안전대진단 마무리
제주시, 국가안전대진단 마무리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8.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가 관내 시설물 전반에 대해 안전관리실태를 진단해 위험요인을 발굴하고, 개선함으로써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한 국가안전대진단이 마무리됐다.

제주시는 2일 지난 25일부터 413일까지 68일간 건축 시설, 생활 및 여가, 환경 및 에너지 등 총 7개 분야·1942개소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 결과 339건의 지적사항이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는 민간관리주체, 민간전문가, 공무원 등 1971여명이 참여했으며, 안전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에 대한 현장 시정조치는 64, 보수·보강 273, 정밀안전진단이 필요한 대상은 2(연동 지역 연립주택)으로 파악됐다.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은 예년과는 달리 안전진단의 실명제를 실시함으로써 관리주체의 책임성 부여로 안전의식 고취 및 투명성을 높였으며 안전관리가 취약한 일부 시설에 대해서는 공무원이 직접 이행 실태를 확인 점검해 실효성이 강화됐다.

이와 관련 제주시 관계자는 국가안전대진단 결과 지적사항에 대해 공공시설은 예산범위 내 신속히 보수·보강 조치하고 민간시설은 이행실태 확인 점검을 통해 관리주체에 후속 조치 이행에 철저를 기하겠다지적사항이 완료될 때 까지 보완 사항 주기적으로 추적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