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준호의 '기름진 멜로' 5.8%로 출발
장혁·준호의 '기름진 멜로' 5.8%로 출발
  • 제주신보
  • 승인 2018.0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름진 멜로
기름진 멜로

이준호·장혁·정려원의 SBS TV 드라마 '기름진 멜로'가 시청률 5.8%로 출발했다.

8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방송한 '기름진 멜로' 첫 회 시청률은 5.8%-6.4%로 집계됐다.

첫회에서는 서풍(이준호 분)이 일하는 '자이언트 호텔' 중식당과 그 앞에서 두칠성(장혁 분)이 운영하는 '배고픈 프라이팬'을 배경으로 주인공 세 명이 처음 만나는 이야기가 등장했다.

'빈속으로 보지 말 것'이라는 카피처럼 짜장면부터 딤섬, 마라롱샤 등 여러 중식의 향연이 펼쳐졌다.

'기름진 멜로''파스타''질투의 화신' 극본을 쓴 서숙향 작가의 두 번째 음식과 식당 소재 드라마로 관심을 끈다.

첫 방송 직후 아직 첫 회라 편집이 매끄럽지 못하고 전개가 산만하다는 시청자 의견이 많았다. 첫 회지만 무슨 내용인지 파악하기 어렵다는 평도 잇달았다.

반면 세 주인공 연기가 안정적이라는 긍정적인 평가도 있었다. 특히 장혁이 선보인 코믹 연기가 재밌었다는 의견이 많았다.

같은 시간대 방송한 KBS 2TV '우리가 만난 기적'11.4%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KBS 1TV '가요무대'11.3%, MBC TV 단막극 '미치겠다, 너땜에!'2.5%-2.2%로 집계됐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