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도시 제주와 무용예술의 만남은?
국제도시 제주와 무용예술의 만남은?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8.05.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무용수지원센터 주최·제주국제댄스포럼 운영위 주관
2018 제주 국제 댄스포럼, 28일부터 6월 1일까지···행사 다채
내달 1일 '유휴 공간 활용한 제주 문화예술 발전 모색' 포럼

무용예술이 활성화된 제주는 어떤 파급 효과를 불러들일까.

()전문무용수지원센터(이사장 박인자)가 주최하고 제주국제댄스포럼 운영위원회(위원장 박인자)가 주관하는 ‘2018 제주 국제 댄스포럼28일부터 61일까지 개최된다.

제주의 아름다운 관광자원을 공연예술과 접목해 하나의 문화콘텐츠로 만들어가기 위해 기획됐다.

박인자 이사장은 포럼이 매년 제주에서 개최될 수 있도록 하고, ‘댄스 빌리지를 조성해 누구나 이곳을 찾아 제주의 춤 혹은 무용을 배울 수 있는 곳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열리는 포럼에서는 포럼, 국제 무용갈라 공연 외 부대행사로 제주 국제 즉흥춤 축제, 국제 무용 워크숍, 박귀섭 사진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포럼은 내달 1일 오후 130분부터 유휴 공간을 활용한 제주 문화예술 발전 모색을 주제로 제주 메종글래드 제이드홀에서 열린다. ‘국제 무용갈라 공연역시 이날 오후 7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개최된다. 도립무용단과 제주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작품을 발표한다.

부대행사로는 30일 제주돌문화공원에서 제주 국제 즉흥춤 축제, 28일부터 29일까지 스튜디오 탱고올레에서 국제 무용 워크숍, 28일부터 내달 1일까지 제주아트센터 갤러리에서 박귀섭 사진전이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